커뮤니티

고졸 학력 이상이면 충분합니다.
AAK 항공조종사 과정은 입학부터 항공사 입사 지원까지 전 교육과정을 학생과 함께 같이 합니다.

공지사항

이스타항공, 국내 최초 도입예정 보잉 MAX 8 한국으로 출발

  • 한국알파항공
  • 2018-12-21 15:32:00
  • hit566
  • 118.131.58.26

- 19일 오후(현지시간 18일 오후) 미국 시애틀 보잉 딜리버리센터에서 인수식 진행

- 미국 앵커리지, 일본 치토세 공항 거쳐 21일 오후 5시 김포공항 도착

 

photo_5 한국시간 19일(현지시간 18일 오후) 미국 현지 보잉딜리버리센터에서 인수 기념식에서 사인하고 있는 이스타항공 최종구 대표이사(좌측)와 보잉 상용기부문 동북아 세일즈 토니히커 상무(우측)

이스타항공이 19일 오후(현지시간 18일 오후) 미국 시애틀에 위치한 보잉 딜리버리센터에서 한국으로 들어오는 첫 B737-MAX 8 기종(HL8340)의 현지 인도식을 가졌다.

미국 시애틀 현지에 있는 보잉 딜리버리센터에서 진행된 이번 인도식에는 보잉사의 이산 무니어(Ihssane Mounir) 글로벌 세일즈 마케팅 부사장을 비롯한 보잉관계자와 이스타항공 최종구 대표이사를 비롯한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인도식을 마친 HL8340편은 한국시간 오전 5시 30분 딜리버리센터를 출발해 오전 8시 45분 앵커리지에 도착했다. 이후 일본 치토세 공항을 거쳐 21일 오후 5시 김포국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이스타항공 최종구 대표이사는 “한국최초로 B737-MAX 8 신기종을 도입하게 되어 더 넓은 시장 공략을 위한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보잉사와의 지속적인 협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보잉사 이산 무니어(Ihssane Mounir) 글로벌 세일즈 마케팅 부사장은 “이스타항공이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통해 보잉사의 차세대 737 MAX를 인도하는 한국의 첫 항공사가 되어 매우 기쁘다”며, “이번 MAX 도입을 통해 저비용항공시장에서 경쟁력을 선점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보잉의 차세대 주력기종인 737-MAX 8은 연료 효율이 기존 B737-NG기종보다 약 14% 향상되었다. 항속거리가 1,000km 이상 늘어 최대 항속거리가 6,570km로 쿠알라룸프, 싱가포르 등 주요 중장거리 노선운항이 가능하다.

이스타항공은 보잉 맥스 기종을 1월 16일부터 2월 7일까지 운항되는 부산-싱가포르 부정기편 노선에 투입할 예정이다. 끝.

게시글 공유 URL복사